서울 여의도 KBS홀에서 열린 '제51회 대종상영화제' 레드카펫 행사에 스타들이 참석해 포토타임을 가졌습니다.

대종상영화제는 한국영화의 질적 향상을 도모하기 위하여 설치된 영화예술상으로 올해에는 배우 신현준, 엄정화, 오만석이 MC를 맡았습니다.















[사진 = 선명한 사진기자 이선명 기자]


Posted by 움직이는 화가